LG전자 세탁·건조가전, 업계 첫 ‘UL 딥러닝 AI 검증’ 획득

전기전자·IT / 김형규 기자 / 2022-05-11 16:40:24
트롬 세탁건조 가전에 적용된 AI 기술 대상

LG전자가 가전 업계 최초로 글로벌 안전 과학회사인 UL로부터 트롬 세탁건조가전에 적용된 딥러닝 인공지능(AI) 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고 11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날 서울 영등포구 LG트윈타워에서 토드 데니슨 UL 글로벌 부문 대표와 백승태 LG전자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딥러닝 인공지능 검증’ 인증서 수여식을 진행했다.
 

▲ 인증서 수여식에 참석한 토드 데니슨 대표(왼쪽), 백승태 LG전자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 [사진=LG전자 제공]

 

이번 검증은 LG전자가 세탁기‧건조기, 원바디 세탁건조기, 워시타워 등 다양한 트롬 세탁건조 가전에 적용한 인공지능 DD(다이렉트 드라이브) 기술이 대상이다.

LG전자에 따르면 인공지능 DD는 딥러닝을 이용해 의류 재질을 인식한 후 6가지의 세탁·건조 방법 중 최적의 모션을 선택해 옷감 손상을 최소화한다.

UL은 LG전자의 인공지능 DD를 대상으로 ▲학습 데이터 적합성 ▲학습 데이터 적용 알고리즘 적합성 ▲제품 실제 동작과 비교하는 인공지능 재현 시험 등 심사 절차를 거쳐 이번 인증서를 부여했다.

LG전자는 앞서 3월 한국산업기술원으로부터 트롬 워시타워의 인공지능 기능 안전도를 검증하는 ‘AI 안전인증’을 취득했다. 또한 지난해에는 한국표준협회로부터 인공지능 품질인증인 ‘AI+’를 받은 바 있다.

토드 데니슨 UL 글로벌 부문 대표는 “인공지능을 표방하는 다양한 제품 중 실제로 고객이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지를 검증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 기능의 수준과 품질을 평가하는 새로운 기준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백승태 LG전자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LG전자의 독보적인 생활가전 기술력과 앞선 인공지능 기술을 갖춘 혁신 가전을 통해 차원이 다른 고객 경험을 제공하며 글로벌 시장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