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상용차 '판매거장'에 강병철 부장 선정

자동차·항공 / 김형규 기자 / 2022-04-28 15:08:26
상용차 부문에선 역대 4번째

현대자동차는 서부트럭지점의 강병철 영업부장이 상용차 누계 판매 2500대를 기록해 ‘판매거장’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상용차 부문 ‘판매거장’은 판매지점에 근무하며 상용차 누계 판매 2500대를 돌파한 우수 영업사원에게 주어지는 최고의 영예라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특히 상용 카마스터로서는 단 3명만이 이름을 올렸다.
 

▲ 강병철 현대차 영업부장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이번에 새롭게 판매거장에 등극하게 된 강 부장은 1997년 현대자동차에 입사 후 26년 만에 누계 판매 2500대를 달성하고 역대 4번째 상용차 부문 판매거장이 됐다.

강 부장은 “지금까지 찾아준 소중한 고객들과 항상 응원을 보탠 가족‧동료들에게 감사드린다”며 “26년 동안 상용 고객 가치 실현에 전념한 결과가 판매거장으로 나타난 것 같아 뿌듯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판매거장에 선정될 수 있었던 핵심 비결로 “밀접한 고객 관리를 바탕으로 고객과의 인연을 꾸준히 맺어온 것”을 꼽으며 “앞으로도 상용차 고객 삶의 동반자라는 책임을 갖고 고객 가치 실현에 보탬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현대차는 영업 현장의 카마스터를 격려하고 건강한 판매 경쟁을 유도하는 취지로 ▲판매 명예 포상 제도 ▲전국판매왕, 더클래스 어워즈 등 다양한 포상 제도를 운영 중이다.

상용차 부문 ‘판매 명예 포상 제도’는 누계 판매 ▲1000대 달성 시 ‘판매장인’ ▲1500대 달성 시 ‘판매명장’ ▲2000대 달성 시 ‘판매명인’ ▲2500대 달성 시 판매거장이란 칭호와 함께 부상을 수여한다. 전국판매왕과 더클래스 어워즈는 연간 판매 우수 직원을 선정한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