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건설현장 소통 시스템 '어깨동무M' 도입

건설 / 이석호 기자 / 2022-04-21 02:16:50

DL이앤씨는 건설 현장에서 관리자와 근로자가 양방향 소통을 할 수 있는 '어깨동무M' 시스템을 시범 적용한다고 20일 밝혔다.

카카오톡을 통해 활용할 수 있는 어깨동무M은 DL이앤씨와 카카오 자회사 디케이테크인이 공동 개발했으며, 건설 현장에 최적화된 기능을 제공하면서 근로자와 현장 관리자의 원활한 소통을 지원한다. 

 

▲ DL이앤씨 건설 현장에서 직원이 안면 인식 기기를 통해 출결을 등록하고 있다. [DL이앤씨 제공]


근로자들은 별도의 앱을 추가 설치하지 않아도 카카오톡에 친구 추가만 하면 챗봇을 통해 출입 확인, 안전 공지, 업무 알림 등의 정보를 전달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근로자가 안면인식기를 통해 출근 확인을 하면 카카오톡으로 출근 메시지가 도착하는 동시에 당일 현장 안전 공지사항과 담당 업무를 함께 전달받는다.

또 근로자는 작업 중 문의나 조치 결과를 카카오톡으로 관리자와 주고받을 수 있다.

회사도 어깨동무M을 통해 업무 진행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업무별 이력 관리가 가능하다.

DL이앤씨는 어깨동무M으로 취득한 빅데이터를 분석한 뒤 근로자별 업무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안전 사항과 품질 지침을 전달해 현장 안전 및 품질 향상 목표를 달성한다는 전략이다.

협력업체에 대한 작업 지시도 어깨동무M에서 체계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기존에는 작업지시서가 현장 상황에 따라 이메일, 서면 등 통일되지 않은 방식으로 발부됐지만, 앞으로는 어깨동무M을 통해 이뤄져 데이터 통합 관리에 나설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협력업체의 작업수행에 따른 대금지급 등이 법적 기준에 맞춰 처리될 수 있도록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준법경영체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