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이뮨온시아', 中 우시바이오로직스와 면역항암제 개발 맞손

제약·바이오 / 김형규 기자 / 2021-12-27 14:29:50
독자 개발 이중항체, 중국 CDMO기업과 생산 협력

유한양행의 면역항암제 전문기업 이뮨온시아는 중국 우시바이오로직스와 면역항암제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면역항암제 개발 및 임상시료 생산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약속했다. 이뮨온시아가 개발한 IOH-001(PD-L1xCD47 이중항체)의 세포주 개발과 생산을 시작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 이뮨온시아와 우시바이오로직스의 면역항암제 개발 업무협약 체결식 현장 [사진=유한양행 제공]

 

IOH-001은 IMC-001(PD-L1항체)을 기반으로 이뮨온시아가 독자 개발한 이중항체다. 선천면역과 후천면역을 동시에 활성화해 다양한 암종에서 높은 효과를 보일 것으로 기대되는 물질이다. 최근 국가 신약 개발사업단의 신규과제로도 선정된 바 있다.

김흥태 이뮨온시아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우시바이오로직스가 보유한 글로벌 최고 수준의 첨단 시설을 활용해 신규과제 개발을 가속화하고 면역항암제 선도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크리스 첸 우시바이오로직스 대표는 “이뮨온시아와 MOU를 맺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우시바이오로직스의 이중항체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적극적으로 협력해 글로벌 시장진입에 속도를 내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뮨온시아는 유한양행과 나스닥 상장사인 미국의 소렌토 테라퓨틱스가 합작해 설립한 면역항암제 전문 신약개발 기업이다.

우시바이오로직스는 중국 바이오 위탁개발생산(CDMO)기업으로 연구개발‧세포주개발, 임상시료 생산과 상업화 생산까지 통합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