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부산시와 ‘청년인재 발굴 프로그램’ 맞손

ESG·지속가능경제 / 김형규 기자 / 2022-01-17 11:06:52
2030년까지 매년 3명 선정해 지원

KT&G가 부산광역시, 부산테크노파크와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지난 14일 부산시청 국제의전실에서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는 부산지역 청년 인재들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2030년까지 매년 ▲문화예술 ▲전문가 ▲이슈리더 분야에 응모한 지원자 중 총 3명을 선정해 3년간 역량개발을 지원한다.
 

▲ 이상학 KT&G 부사장(오른쪽에서 세 번째)과 김윤일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왼쪽에서 세 번째), 김형균 부산테크노파크 원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모습 [사진=KT&G 제공]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부사장)과 김윤일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 김형균 부산테크노파크 원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KT&G는 ‘상상마당 부산’을 통해 ▲사업홍보 및 청년 인재 발굴 ▲컨설팅 ▲선정자 역량 개발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이번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를 계기로 ‘상상마당 부산’이 지역 청년 인재들의 등용문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