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AI 적용 ‘가정용 환기시스템’ 출시

전기전자·IT / 김형규 기자 / 2022-01-13 10:28:34
시스템에어컨과 연동해 작동

LG전자는 인공지능(AI)이 최적 운전 조건을 찾아 자동으로 집안 공기를 관리해주는 가정용 환기시스템을 13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실내 공기를 바깥으로 배출하고 필터를 거친외부 공기를 집 안으로 공급한다. 이용자는 환기시스템을 통해 미세먼지가 심한 날이나 냉난방 중일 때도 창문을 열지 않고 실내를 환기할 수 있다.
 

▲ LG 환기시스템 이미지 [LG전자 제공]

 

가정용 환기시스템은 업계 최초로 시스템에어컨과 연동해 동작하는 AI를 갖췄다. 이 제품은 ‘휘센 공기청정 시스템에어컨’과 연동해 에어컨이 측정한 온도‧습도 등 실내 공기 상태까지 분석해 찾은 최적 운전 조건으로 작동한다.

또한 실내로 들어오는 먼지를 1차로 걸러주는 프리필터에 자외선(UV) LED로 자동 살균하는 UV나노 기능을 적용했다. 제품 구동 시 발생하는 소음은 ‘특강풍’ 모드에서 약 28~30데시벨(dB)로 도서관 수준 40db보다 낮은 수치다.

이외에도 고효율 전열교환기를 탑재해 외부로 배출되는 공기의 열 손실을 대폭 줄인다. 이산화탄소(CO2)량을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센서를 적용해 환기량도 자동 제어한다.

이 시스템은 주로 주택‧아파트를 신축하거나 리모델링할 때 설치할 수 있다.

이재성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건강과 위생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높은 가운데 위생관리 기능과 인공지능을 갖춘 LG 환기시스템을 더 많은 고객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

SNS